Home > 커뮤니티 > 공지사항

Home ▶ 커뮤니티 ▶ 공지사항
제목     [전시] 김종옥초대전 Pattern Recognition 2020.05.12-07.31
       작성자  :  한국미술관        아이피 : 125.☆.210.215        작성일 : 2020-05-13        조회 : 164


* 전시 기간 내 사전 예약자만 관람하실 수 있습니다. *
* 단체관람 예약은 받지 않습니다. *
* 마스크 착용/발열체크/입출정보기재동의 후 입장하실 수 있습니다.*




[한국미술관] 흔적을 따라, 그 너머의 공간으로


김종옥 초대전 Pattern Recognition

 

 

 

한국미술관에서는 512일부터 731일까지 김종옥 초대전 Pattern Recognition을 진행한다. 이번 초대전은 미국 유학생활을 마치고 돌아와 10여 년간 국내에서 전시 활동을 이어온 작가의 섬유미술 작품세계를 한 눈에 읽을 수 있는 자리로 기획되었다.

 

전시실을 가득 메운 육각형의 기하학 구조는 김종옥 작가의 작품에 기본이 된다. 다양한 이미지들이 투영된 각각의 육각형들은 수학적 질서와 체계로 무장한 개별적인 프로파간다로 보이지만 융통성 있는 가죽소재의 특성과 작가의 설치 계획이 더해져 유동적 환경을 형성한다. 작가는 작품자체가 고정된 의미를 갖기보다는 다른 양상의 질서를 더 찾을 수 있는 흔적이 되어 환경으로서의 역할을 할 수 있도록 공간에 배치한다. 여기에 관객의 움직임까지 고려하여, 작품이 만드는 환경과 관객 내면과의 상호 작용을 증폭시킨다. 관객의 행위에 따라 변화하는 빛과 그림자는 작품의 공간을 다른 환경으로 끊임없이 전환하면서 관객의 사고 과정과 함께 시공간을 초월한 새로운 풍경을 그린다.

김종옥 작가는 <만화경 도시>(2019)에서 파스텔 톤의 가죽 레이저 컷 육각형 구조를 작품의 기본으로 선택했다. 메인에 위치한 다채로운 기하학 구성은 관객의 움직임에 따라 빛의 흡수와 방사를 반복하며 차원을 넘는 몽환적인 공간으로 전시실을 전환시킨다. 이곳에서 관객들은 색채가 갖는 시각적인 자극에 따라 과거의 기억과 무의식의 향수를 감각적으로 경험할 수 있었다면, 무채색 계열을 선택한 <만화경 도시>(2020)있음부재를 인식하는 지적 사유의 공간으로 확장시킨다. 관객은 다채로움 속에서 나의 있음을 확인하고, 평온한 차분함 속에서 아직은 부재한 그곳을 바라보게 될 것이다.

 

전시 기간 동안 작품에 대한 관람자의 이해를 높일 수 있는 큐레이터의 해설 프로그램, ‘미술이 내게 닿다를 상시 운영하며 김종옥 작가와 함께 전시와 작품에 대한 견해를 나눌 수 있는 ‘Artist Talk’2회 진행 된다. 매월 마지막 주 금요일은 문화가 있는 날로서 관련행사 및 미술관 무료입장을 실시한다.

 

 

전시명 : 김종옥 초대전 Pattern Recognition

전시 기간 : 2020512- 731

전시관람시간 : 10:00 - 18:00 (월요일 휴관)

전시 장소 : 한국미술관 신관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마북로 244-2)

전시 문의 및 참여신청 tel. 031-283-6418 www.hartm.com


* 이 전시는 경기도와 용인시의 지원으로 기획되었습니다. *


 


전시관람예약안내






  1일 동안 이 팝업을 보이지 않음. [닫기]